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5.9℃
  • 흐림강릉 -0.7℃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5℃
  • 흐림대구 -2.3℃
  • 흐림울산 0.6℃
  • 흐림광주 -0.7℃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3.9℃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3.9℃
  • 구름많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삼성, 하반기 신입 채용문 '활짝'···"미래 경쟁력 제고"

삼성전자·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물산 등 20개 계열사 참여
5년간 8만명 채용···5대 그룹 중 유일하게 공채제도 유지

 

【청년일보】 삼성이 올해 하반기 공채 절차에 본격 돌입한다.

 

6일 삼성그룹에 따르면 올 하반기 신입사원을 공개 채용하는 계열사는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전기 ▲삼성SDI ▲삼성SDS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물산 ▲삼성엔지니어링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증권 ▲삼성카드 ▲호텔신라 ▲제일기획 ▲에스원 등 20곳이다.

 

공채 지원자들은 이날부터 14일까지 삼성 채용 홈페이지 삼성커리어스를 통해 입사를 희망하는 회사에 지원서를 접수 가능하다.

 

올해 하반기 공채는 ▲직무적합성검사(9월) ▲삼성직무적성검사(GSAT, 10월) ▲면접(11월)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삼성은 지원자들의 안전과 건강을 고려해 삼성직무적성검사를 온라인으로 실시한다.

 

삼성 관계자는 “삼성은 우수한 인재를 공정하게 선발하고, 직원들이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 발휘해 더 뛰어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펼쳐나갈 방침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공채를 통해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 약속을 이행하는 한편, 우수인재를 확보해 더 성장시킴으로써 회사와 국가 미래 경쟁력 제고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부연했다.

 

한편 삼성은 5대 그룹 중 유일하게 신입사원 공채 제도를 유지하고 있다. 양질의 청년 일자리 확대 및 미래 세대 육성을 위해 지난 3년간 4만명을 채용했으며, 올해부터 채용 규모를 더욱 확대해 향후 5년 동안 총 8만명을 신규 채용한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