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갤럭시S24·아이폰15 판매 흥행…삼성·LG디스플레이 호실적

삼성디스플레이, 지난해 4분기 영업익 2조1천억원 기록
LGD, 4분기 영업익 1천317억원…7개 분기 만에 흑자 전환

 

【 청년일보 】 신작 스마트폰의 판매 흥행이 디스플레이 패널 공급사의 호실적을 견인하고 있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출시한 갤럭시 S24 시리즈의 판매 호조에 힘입어 갤럭시 S24에 탑재되는 디스플레이 패널 출하량도 전작 대비 증가했다.

 

시장조사기관 디스플레이 서플라이체인(DSCC) 분석 결과,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3개월간 S24 시리즈 패널 누적 출하량은 전작인 S23 및 S22 시리즈에 비해 각각 21%, 66% 웃돌았다.

 

또한 지난해 11월부터 오는 3월까지 5개월간 출하량도 S23 시리즈보다 13%, S22 시리즈보다 47% 각각 많을 것으로 예상했다.

 

갤럭시 S24 시리즈에는 다이내믹 능동형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아몰레드) 2X 디스플레이가 탑재된다. 디스플레이 패널은 전량 삼성디스플레이가 공급한다.

 

갤럭시 S24 시리즈 효과 등에 힘입어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해 4분기에 영업이익 2조1천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분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이다.

 

애플 아이폰15 프로·프로맥스 모델에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을 공급하는 LG디스플레이도 지난해 4분기에 영업이익 1천317억원으로 7개 분기 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특히 모바일 신제품 OLED 패널 출하 증가가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 매출 기준 지난해 4분기 제품별 판매 비중은 모바일용 패널 및 기타 부문이 44%로 전 분기보다 16%포인트 증가했다.

 

OLED 매출 비중 역시 모바일과 TV용 패널 출하 확대로 전 분기 대비 15%포인트 증가한 57%였다.

 

한편, '갤럭시 S24 시리즈'는 역대 갤럭시 S 시리즈 중 가장 높은 사전 판매고를 올렸다.

 

갤럭시 S24 시리즈는 13개 언어를 지원하는 '실시간 통역' 기능과 메시지의 번역부터 톤 변경까지 제공하는 '채팅 어시스트' 기능을 통해, 언어의 장벽을 넘는 보다 자유로운 사용자 커뮤니케이션을 지원한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