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3.6℃
  • 서울 3.4℃
  • 맑음대전 2.5℃
  • 흐림대구 1.1℃
  • 흐림울산 3.6℃
  • 맑음광주 2.5℃
  • 구름조금부산 5.0℃
  • 구름많음고창 3.0℃
  • 흐림제주 8.3℃
  • 흐림강화 4.2℃
  • 흐림보은 -0.3℃
  • 구름조금금산 3.8℃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0.9℃
  • 구름조금거제 2.9℃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네팔·캄보디아 정부 접견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활동을 알리고 지지를 요청

 

【청년일보】 삼성전자는 경영지원실장 박학규 사장이 네팔과 캄보디아의 정부 고위 관계자들을 만나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에 대한 지지를 당부했다고 25일 밝혔다.

 

박학규 사장은 24일(현지시간) 네팔 카트만두의 총리 관저에서 쎄르 바하두르 데우바 총리를 접견했다.

 

이 자리에서 박 사장은 삼성전자의 네팔 내 사업계획에 대해 논의하는 한편, 회사의 대표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인 '삼성 이노베이션캠퍼스' 운영 계획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특히,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활동을 알리고 지지를 요청했다.

 

앞서, 박 사장은 네팔 최고 공과대학인 트리뷰반 대학과 '삼성 이노베이션캠퍼스'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네팔 청년들의 글로벌 IT 역량 강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삼성 이노베이션캠퍼스'는 청소년과 미취업 청년을 대상으로 AI, IoT, 코딩 및 프로그래밍 등 SW 교육을 통해 능동적인 문제 해결 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 삼성전자의 대표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이다.

 

이 외에도 삼성전자는 네팔 카트만두 국제공항 내 옥외광고를 통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했다.

 

한편, 박 사장은 네팔 방문에 앞서 지난 23일(현지시간) 캄보디아 로얄프놈펜 대학을 찾아 츄은 다라 캄보디아 총리 직속 특임 장관 및 국제박람회기구(BIE) 대표와 지엣 지엘리 로얄프놈펜 대학 총장 등 정부·학교 관계자들과 학생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 이노베이션캠퍼스'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가졌다.

 

박 사장은 체결식 후, 9월부터 수업이 진행될 교육장을 둘러보고 츄은 다라 장관과 만나 현지 디지털 기술 인력 양성의 중요성과 삼성의 역할에 대해 의견을 주고 받았다.

 

아울러 '2030 부산세계박람회'에 대한 지지를 요청했다. 삼성전자는 민·관 합동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에 참여해 유치 활동을 함께 하고 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