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5.7℃
  • 흐림강릉 -0.8℃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4℃
  • 흐림대구 -2.1℃
  • 구름많음울산 0.7℃
  • 흐림광주 -0.9℃
  • 흐림부산 3.0℃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4.0℃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3.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삼성이 선도하는 AI 시대···한종희 부회장 "캄 테크 시대 연다"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 "AI, 새로운 경험 제공·기술혁신 기반"

 

【청년일보】 삼성전자가 AI 기술의 연구 현황과 발전 방향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삼성전자는 이틀간 '삼성 AI 포럼 2022'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삼성 AI 포럼'은 세계적인 AI(인공지능) 석학과 전문가를 초청해 최신 연구 동향을 공유하고 미래 혁신 전략을 모색하는 기술 교류의 장이다.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이 진행하는 첫날 행사는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삼성리서치가 주관하는 이튿날 행사는 삼성전자 서울R&D캠퍼스에서 각각 열린다.

 

첫째 날은 '미래를 만드는 AI와 반도체'를 주제로, AI 기술을 활용한 반도체·소재 혁신 등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갈 AI 기술의 연구 현황과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한종희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은 "AI는 첨단 기술과 미래 산업의 논의에서 빠질 수 없는 핵심 기술"이라면서 "연결성(Connectivity) 기술이 적용된 AI가 '캄 테크(Calm Technology)'를 이끌어 우리 삶의 편의성과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 부회장은 "AI가 폭넓은 반도체 제품과 요소기술 확보를 통해 다양한 분야로 확산될 것"이라면서 "이번 AI 포럼이 더 나은 세상을 함께 만들어가기 위해 다 같이 생각을 모으는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딥러닝의 창시자로 유명한 캐나다 몬트리올 대학교 요수아 벤지오 교수는 과학 분야에서 이론을 탐색하거나 실험을 설계하는 AI와 일반 AI를 위한 인과 모델에 분할 추론과 베이지안 방법을 활용한 최신 연구성과에 대해 공유했다.

 

기조강연에 이어 ▲R&D 혁신을 위한 AI ▲AI 알고리즘의 발전 ▲AI를 위한 대규모(Large-scale) 컴퓨팅 등에 대한 기술 세션이 진행됐다.

 

삼성리서치가 진행하는 2일차 포럼은 '현실 세계를 위한 AI의 확장'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초거대 AI, 디지털 휴먼, 로보틱스 기술 등 우리 삶에 중요한 영향을 줄 미래 AI 기술 발전 방향에 대해 공유한다.

 

뇌신경공학 분야 세계적 권위자인 삼성리서치 연구소장 승현준 사장이 환영사와 함께 AI 학습 방법에 있어 뇌 과학 기반의 새로운 비(非)지도 학습 알고리즘을 제안하는 기조연설을 한다.

 

삼성리서치 글로벌AI센터장 다니엘 리(Daniel D. Lee) 부사장은 '삼성리서치의 AI 연구 현황'에 대해 발표한다. 이후 세계 각국에서 최근 활발하게 연구 활동을 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연구소장을 비롯한 AI 전문가들이 초청연사로 나선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