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맑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5.1℃
  • 맑음대전 4.8℃
  • 맑음대구 6.4℃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6.4℃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2.8℃
  • 맑음제주 9.2℃
  • 맑음강화 4.2℃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삼성과 좋은 관계"...멕시코 대통령 이재용 부회장과 면담

이재용 부회장, 2030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지원 요청

 

【 청년일보 】엘 로페스 오브라도르(Andrés Manuel López Obrador) 멕시코 대통령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만난 사진을 트위터에 올려 눈길을 끈다. 

 

오브라도르 대통령은 8일 오전(현지 시각) 멕시코시티에 위치한 멕시코 대통령궁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만난 사진을 트위터에 게시했다. 

 

오브라도르 대통령은 트위터에 "삼성과 좋은 관계에 있다. 이재용 부회장과 삼성엔지니어링 사장을 만나 건설과 에너지, 통신 사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고 기재했다. 

 

이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오브라도르 대통령을 만나 오브라도르 대통령에게 2030 세계박람회가 부산에서 열릴 수 있도록 지지해줄 것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 부회장과 오브라도르 대통령이 함께한 사진에서 두 사람이 함께 들고 있는 것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 공식 홍보물이다"고 설명했다. 

 

재계에 따르면 멕시코는 삼성과 다방면에서 좋은 관계를 맺고 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자리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사장과 함께 조홍상 삼성전자 중남미총괄 부사장, 박태준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 지점장이 배석했다. 

 

한편 이 부회장은 명절마다 해외 사업장 등을 찾아 현장 상황을 점검해왔다. 앞서 지난 2020년 1월 설연휴엔 현지 사업 점검차 브라질을 방문했다. 이보다 앞선 2019년 2월 설에는 중국에서 반도체 사업을, 그해 9월 추석에는 사우디아라비아를 찾아 리야드 건설 사업 현장을 점검한 바 있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