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

  • 맑음동두천 7.3℃
  • 맑음강릉 7.9℃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9.5℃
  • 맑음대구 11.2℃
  • 구름조금울산 11.7℃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2.9℃
  • 맑음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11.9℃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7.4℃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11.0℃
  • 맑음경주시 11.8℃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청년발언대] 구독경제란 무엇인가? 제조업체의 구독경제 현황

 

【 청년일보 】 구독경제란 일정액을 내면 사용자가 원하는 상품이나 서비스를 공급자가 주기적으로 제공하는 신개념 유통 서비스를 일컫는다. 일정금액을 지불하고 주기적으로 생필품이나 의류, 차량등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가 대표적이다.


구독사업을 세계 최초로 펼친 Zuora(주오라)는 기업용 구독경제 결제 시스템과 소프웨어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해당 기업은 업체에서 반복적으로 수익을 창출해내려면 시장에 있는 고객을 구독자로 전환하여야 하고 이런 변화를 구독경제라고 지칭하였다.


구독경제가 떠오르는 이유가 무엇일까? 최근 산업 간의 경계가 모호해진 빅블러 현상이 발생하였다. 또한 기술변화가 급격해졌고 시장의 소비 트렌드가 변화하고 있다. 이렇게 급변하는 시장에서 물건을 구독의 개념으로 다루는 것에도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구매와 소비 패턴을 성향을 분석하여 제품을 추천해주는 맞춤형 서비스로 발전되어가고 있다. 구독경제는 코로나 19를 통해 언택트 트렌드가 유행하면서 다양한 분야로 진출하였고 시장 규모가 커지게 되었다. 소비자는 물건을 매번 구매하러가지 않아도 되는 편리함을 느낄 수 있다. 

또한 기업은 사물인터넷, 정보기술의 발전으로 소비자를 구독자로 묶어두고 수요를 예측하여 재고를 줄이고 안정적인 매출을 확보할 수 있기 때문에 주목받고 있다. 


빅데이터와 클라우드 시스템을 이용하여 소비자가 성향을 파악하고 이에 대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단계까지 이르렀다. 또한 소비의 트렌드가 변화된 것이 구독경제의 주목 이유 중 하나이다. 


요 몇 년 사이에 벼락부자와 집값 상승 등이 주를 이루었고 안정화를 시키려다보니 금리가 인상되는 등 경제적으로 많은 변화가 일어났는데 이는 소비에도 반영되었다. 


재산을 얼마나 소유하냐 보다는 경험을 중요시하는 트렌드가 늘어났고 이러한 소유의 개념이 약해지면서 구독을 통해 합리적인 소비를 하고자 하는 방향이 늘어났다고 판단한다. 


이러한 경제의 저성장으로 인한 소비패턴 변화와 기술의 발전으로 예측 가능한 수요모델을 통해서 기업도 이에 집중하여 수익과 수익성을 예측할 수 있기 때문에 구독경제로의 변화는 자연스럽게 일어나고 있다고 생각한다. 


나아가 구독경제 서비스가 강조되면서 경험의 가치를 두는 소비자를 타켓팅하기 위해 기존에는 제품을 거래하는 것에 중점을 두었다면 현재는 개인 취향에 맞추어 소비자의 요구를 맞추는데 집중하고 있다. 


구독경제 진출한 사업은 작은 부품에서 멈추지 않고 포르쉐, 볼보등 고가의 제품군에서도 서비스가 출시되었다. 소비자가 기간제로 회원 가입할 시에 등급 별로 원하는 모델을 선택하여 차량을 렌탈하는 것이다. 


여기에 기능 점검 서비스와 관리, 보험 등을 보장하면서 소비자가 선택하게 되는 이유를 만들어낸 셈이다. BMW는 all the time MINI 서비스를 출시하였고 이는 국내 최초 차량 구독 서비스가 되었다. 


우리나라 자동차 업체인 현대차에서도 차량 판매 방식인 구독서비스를 도입하여 제네시스 스펙트럼과 기아 플레스 프리미엄 차량 공유 서비스가 있다. 


또한 애플에서 실시하는 구독경제를 살펴보면 업체의 서비스를 판매하는 구독경제를 통해서 제품 판매 수익에 대응하는 확실한 캐시카우를 만들고자 하는 기업의 의도를 확인할 수 있다. 점차 서비스의 범위를 늘려가 소비자 부담이 느껴질 우려가 있었고 이에 애플 측에서 애플 원이라는 통합 구독 서비스도 출간하여 고객을 이해하고자 했던 모습이 보였다. 


이러한 모습은 구독경제를 실현하기 위해 꼭 필요한 모습이라고 판단한다. 앞으로 애플의 서비스 매출이 늘어난다면 제품 판매에 대한 부담감이 줄어들 것이고 더 높은 서비스 매출을 기록하기 위해 더 좋은 제품을 만들어내는 선순환적인 고리가 형성될 것이라고 전망한다.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서비스를 추가하여 서비스 구독경제와 제품의 판매이익을 연결시킨 업체의 사례라고 볼 수 있다. 이러한 소프트웨어 구독경제의 행보는 테슬라, 폭스바겐, 도요타에서도 일어나고 있다. 이처럼, 제조업체에서 구독경제를 도입할 수 있는 방법은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드웨어를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업그레이드 하는 방식도 한가지가 될 수 있다. 


종합적으로 보면, 구독경제를 통해 소비자는 즉각적인 이용이 가능하고 개인 맞춤화하고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효용성 만족 측면에서 이점이 있다. 


기업 측면에서는 안정적으로 매출을 확보할 수 있고 고객의 데이터를 직접 확보하여 이용 가능하며 이를 충성고객 관리 등에 활용 가능하고, 재고관리비용과 유통비의 감소로 이어질 수 있다. 따라서 이러한 구독경제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고객 중심적 사고가 필요하다. 즉 기업은 고객을 이해하는 과정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볼 수 있다. 
 


【 청년서포터즈 6기 이성훈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