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 (월)

  • 맑음동두천 -4.7℃
  • 맑음강릉 -0.2℃
  • 맑음서울 -1.3℃
  • 박무대전 0.3℃
  • 박무대구 0.2℃
  • 연무울산 2.3℃
  • 박무광주 3.2℃
  • 연무부산 5.6℃
  • 구름많음고창 0.0℃
  • 구름많음제주 6.3℃
  • 맑음강화 -3.4℃
  • 구름많음보은 0.5℃
  • 구름많음금산 0.3℃
  • 흐림강진군 -0.1℃
  • 구름많음경주시 -1.6℃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기술 혁신으로 전 세계 매료시켰다"···삼성전자, SDC 2023 개최

美 샌프란시스코 모스코니 센터서 개최···약 3천여명 참석
한종희 부회장 "개발자들과 동행 통해 더 밝은 미래 개척"

 

【청년일보】 삼성전자는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코니 센터에서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이하 SDC) 2023'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SDC는 지난 2013년 처음 개최돼 올해 9번째를 맞는 개발자들의 축제로, 삼성전자의 소프트웨어·서비스·플랫폼에 대한 비전과 혁신을 공유하는 글로벌 행사이다.

 

이날 행사에는 전세계 개발자·파트너·미디어 등 약 3천명이 참석했으며, 기조연설 등 주요 프로그램은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강조한 '캄 테크(Calm Technology)'에 이어, 올해는 관련 기술 혁신과 더불어 보다 안전하고, 건강하고, 지속가능하며, 즐거운 고객 경험을 구현하기 위한 에코시스템 강화 방안을 소개했다.

 

이날 삼성전자 DX부문장 한종희 부회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연간 판매되는 삼성전자 제품의 개수가 5억대를 넘고, 연간 삼성계정을 이용하는 고객은 6억명이 넘는다"면서 "삼성전자는 제품과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든 고객에게 보다 진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맡은 바 책임을 다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 부회장은 "삼성전자의 기술 혁신은 수많은 고객과 제품·서비스를 연결하고 있으며, 이 혁신의 여정에 글로벌 개발자들과 파트너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대한다"면서 "삼성전자는 개발자들과의 동행을 통해 더 밝은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은 고객 경험을 진화시키는 기술과 서비스 혁신에는 지속가능성과 보안이 기본임을 강조하며, 에너지 절감, 접근성 강화 등 소프트웨어 혁신에 기반한 지속가능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약 1시간 동안 진행된 기조 연설을 통해 한 부회장은 ▲사용자 개개인에게 최적화된 연결 경험을 제공하는 스마트싱스·빅스비·삼성 녹스·타이젠 등 공통 플랫폼의 혁신 ▲스마트 TV∙생활가전∙갤럭시 스마트폰을 통한 제품 경험 확대 ▲수면·건강·푸드를 중심으로 한 헬스(Health) 경험 강화 방안 등을 소개했다.

 

삼성전자는 고객 일상 전반에서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통합적인 연결 경험에 힘써 왔다. 올해는 보다 발전된 스마트 홈 경험 구현을 위해 개방성과 에코시스템 확대를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스마트싱스에 매터(Matter) 표준 규격을 적용하고, 올해는 HCA(Home Connectivity Alliance)를 적용했다. 이를 통해 약 2억 9천만명의 스마트싱스 사용자들이 삼성전자의 제품과 서비스는 물론 다른 브랜드의 제품까지 연동할 수 있게 됐다.

 

이날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의 고객 경험을 확장하기 위해 '매터 지원 제조사 SDK'를 공개했다. 스마트싱스 기반 앱 제작을 용이하게 해주는 '스마트싱스 홈 API'도 지원한다고 밝혔다.

 

'허브 에브리웨어(Hub Everywhere)' 전략도 밝혔다. IoT 허브를 탑재한 기기를 늘리고, 더 나아가 각 허브가 상호 연동해 더 강력하고 안정적인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멀티 허브 네트워크' 기술을 소개했다.

 

삼성전자 기기 제어에 최적화된 음성 지원 인터페이스 '빅스비(Bixby)'는 스마트싱스와 연계해 고객 연결 경험의 완성도를 높여가고 있다.

 

삼성전자는 하나의 공간에서 연결된 여러 기기가 사용자의 명령을 동시에 함께 듣더라도, 빅스비가 발화 맥락과 기기 상태 등을 고려해 하나의 기기가 정확한 명령을 수행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예를 들어, TV로 영화를 감상하던 중 태블릿의 알람이 울리는 경우 "하이 빅스비, 멈춰"라고 말하면 두 기기 모두 사용자의 음성에 반응하지만, 사용자 의도에 따라 TV 재생을 멈추지 않고 태블릿의 알람만 꺼준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번 SDC에서 C랩 전시장을 별도로 마련해 삼성전자가 육성한 스타트업도 선보인다. C랩 스타트업이 SDC에 참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 다양한 협력 기회도 모색할 예정이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