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7.8℃
  • 맑음강릉 11.5℃
  • 맑음서울 11.1℃
  • 구름조금대전 9.2℃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2.4℃
  • 맑음광주 12.1℃
  • 맑음부산 15.4℃
  • 구름조금고창 8.4℃
  • 맑음제주 14.5℃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10.7℃
  • 구름조금경주시 8.5℃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네이버, 중소사업자 돕는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 본격 강화

'네이버 주문' 처음 도입한 사업자에게 6개월간 수수료 지원

 

【 청년일보 】 네이버가 온라인에 이어 오프라인 중소사업자를 대상으로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을 본격 강화한다.

 

네이버는 1일부터 식당, 카페 업종에서 활용 가능한 비대면 주문결제 도구 '네이버 주문'의 수수료 지원 프로그램을 새로 선보인다.

 

매장에 네이버 주문을 새로 도입한 사업자를 대상으로, 고객이 네이버 주문으로 주문할 때 발생하는 '네이버페이 예약주문관리 수수료'를 6개월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네이버는 지난 5년간 온·오프라인 중소사업자의 성장을 지원하는 '프로젝트 꽃'을 진행하며, 네이버 플랫폼에서 창업한 중소사업자가 초기 6개월을 넘어서면 그 이후엔 사업 이탈률이 6분의 1로 감소하고 성장하는 것을 확인했다. 이를 바탕으로 사업 초기 중소사업자를 집중 지원하는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있다.

 

이번 네이버 주문의 수수료 지원 프로그램은 앞서 코로나19 기간 중 중소사업자의 매출 유지, 성장을 돕기 위해 진행됐던 수수료 지원책이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으로 편성되는 것으로, 지난 3월 네이버 한성숙 대표이사가 기자간담회에서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의 확장을 예고한 것의 일환이다.

 

네이버는 지난해 4월부터 12월 말까지 한 차례 네이버 주문의 네이버페이 관리수수료를 지원한 데 이어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이를 두 차례 연장해 올해 6월 말까지 지원해 왔다.

 

네이버 주문을 담당하는 신응주 리더는 "네이버 주문은 비대면 주문이 트렌드가 되고 있는 상황에, 인프라를 구축하는 데 어려움이 있는 로컬 중소사업자 사이에서 편리한 사업자 도구로 자리매김하며 지난해 1월 대비 현재 거래액이 20배 이상 상승했다"며 "이번 수수료 지원 프로그램이 보다 많은 사업자가 안전한 매장 환경을 조성하는 데 도움을 주고, 디지털 기반의 사업환경 구축을 병행하며 성장하는 데 한층 도움을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는 이미 네이버 주문을 활용하는 사업자라고 하더라도 앞선 코로나19 지원책을 통해 수수료를 지원받은 기간이 총 6개월이 되지 않았다면 남은 개월 수만큼 지속적인 지원을 받도록 소급 적용한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