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구름많음동두천 -4.6℃
  • 구름많음강릉 1.9℃
  • 구름많음서울 -2.5℃
  • 연무대전 -2.0℃
  • 연무대구 -0.6℃
  • 연무울산 2.3℃
  • 흐림광주 1.5℃
  • 연무부산 3.9℃
  • 흐림고창 -0.7℃
  • 연무제주 6.4℃
  • 구름많음강화 -3.5℃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3.1℃
  • 흐림강진군 2.1℃
  • 구름많음경주시 -2.5℃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유럽 시장 진출"… 카카오재팬, '카카오픽코마'로 사명 변경

유럽 법인 설립 완료, 연내 프랑스에서 픽코마 플랫폼 론칭 예정

 

【 청년일보 】 카카오재팬이 '카카오픽코마'로 사명을 변경하고 프랑스를 필두로 유럽 시장에 진출한다.

 

카카오재팬은 일본을 넘어 유럽 등 글로벌 시장으로 활동 범위를 넓히고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하고자 카카오픽코마로 사명을 변경한다.

 

이를 위해 카카오재팬은 올해 9월 프랑스에 픽코마 유럽 법인 설립을 완료했으며, 연내 프랑스에서 픽코마를 론칭할 예정이다.

 

카카오재팬은 앞서 '나 혼자만 레벨업' 등을 통해 일본에서 경쟁력을 입증한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오리지널 IP, 일본 시장에서 확보한 디지털 망가 콘텐츠를 비롯해 프랑스 현지 만화를 디지털화해서 제공함으로써 종합 디지털 만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픽코마는 일본의 디지털 만화 및 웹소설, 경쟁력있는 한국의 웹툰 콘텐츠 등을 제공하며 론칭 4년 3개월 만인 지난해 7월 일본에서 처음으로 모바일 비게임앱 부분 매출 1위를 기록한데 이어 현재까지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픽코마는 ▲모바일 콘텐츠 감상에 최적화된 UI/UX 적용 ▲부담 없이 이용하도록 만화 1권을 에피소드에 따라 나눠 제공하는 '화 분절' 방식 고안 ▲'기다리면 0엔' 도입 등을 통해 높은 편의성과 접근성으로 호평을 받았다.

 

또한, 광고 없이 플랫폼을 운영하며 콘텐츠 플랫폼의 핵심인 작품 본질에 집중해 작품 자체로 승부하는 '작품을 존중하는 태도'가 이용자와 업계 내 관계자에게 신뢰를 얻으며 꾸준히 성장 중이다.

 

김재용 카카오재팬 대표는 "최근 유럽은 출판만화 시장이 디지털 만화로 전환되는 추세고, 특히 프랑스는 유럽 콘텐츠 시장의 중심지로 전 세계 플랫폼 기업의 주목을 받고 있는 상황"이라며 "일본에서 픽코마 앱을 출시, 성공시킨 경험과 쌓아온 노하우를 토대로 프랑스 시장에서 픽코마를 안착, 종합 디지털 만화 플랫폼으로 진화시키는 동시에 카카오 글로벌 진출의 토대를 쌓아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