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0 (토)

  • 흐림동두천 -3.3℃
  • 구름많음강릉 4.9℃
  • 구름많음서울 0.3℃
  • 안개대전 -0.5℃
  • 박무대구 0.4℃
  • 맑음울산 6.5℃
  • 박무광주 2.4℃
  • 맑음부산 8.7℃
  • 흐림고창 0.6℃
  • 흐림제주 10.1℃
  • 구름많음강화 -1.6℃
  • 맑음보은 -3.2℃
  • 흐림금산 -1.8℃
  • 흐림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日 1위 등극"… 네이버웹툰 日 계열사, 이북 이니셔티브 재팬 인수 완료

일본 디지털 만화 플랫폼 합산 거래액 약 8000억 원, MAU 2000만 명 확보

 

【 청년일보 】 네이버웹툰의 일본 계열사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가 일본 전자책 서비스 업체 '이북 이니셔티브 재팬' 인수를 완료했다.

 

이번 인수로 네이버웹툰은 일본어 서비스 '라인망가'와 일본에서 확고한 입지를 다진 '이북재팬'을 기반으로 일본 콘텐츠 업계에서 영향력을 강화할 전망이다.  

 

​일본 웹툰 서비스 라인망가를 운영하는 네이버웹툰의 계열사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는 이북 이니셔티브 재팬의 지분 100%를 확보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북 이니셔티브 재팬은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의 자회사로 편입된다.

 

지난 2000년 설립된 이북 이니셔티브 재팬은 일본 전자책 서비스 업체 이북재팬과 종이책 온라인 판매 서비스 '북팬'을 운영하고 있다. 이북재팬은 일본 대표 포털 사이트 '야후재팬'과 연동을 통해 높은 대중적 인지도를 자랑한다. 약 80만 개 이상의 작품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만화 콘텐츠 거래액 비율이 95%에 달한다.

 

​​라인망가와 이북재팬의 지난 2021년 통합 거래액은 약 8000억 원, 통합 월간 활성화 사용자 수(MAU)는 2000만 명 이상이다. 네이버웹툰은 이번 인수로 일본 내 디지털 만화 플랫폼으로는 최대 거래액을 보유할 전망이다. 

 

​​이번 인수를 통해 네이버웹툰은 모바일 앱 중심의 라인망가와 웹 중심의 이북재팬이 시너지를 내며 일본 디지털 만화 시장에서의 영향력이 한층 더 강화될 예정이다.

 

국내외 다양한 웹툰 작품이 두 서비스에 동시에 유통되며 효율적인 작품 프로모션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야후재팬 포털을 통한 검색 및 노출 강화로 원작 콘텐츠에 대한 앱과 웹 접근성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네이버웹툰은 일본어 서비스 라인망가에 다양한 한국 웹툰을 추가해 라인업을 한층 더 보강하는 한편, 동시에 일본 로컬 콘텐츠를 강화하고 현지 작가를 발굴해 웹툰 생태계를 지속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일본 웹툰 생태계 경쟁력도 함께 높아져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 토대가 마련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김준구 네이버웹툰 대표는 "이번 인수는 세계 최대 만화 시장 일본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한 결정"이라며 "앞으로 일본 콘텐츠 업계에서 라인망가의 영향력을 공고히 해 이북재팬과 함께 웹툰 생태계를 확대해 나가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