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3.7℃
  • 맑음강릉 31.8℃
  • 맑음서울 24.9℃
  • 맑음대전 27.3℃
  • 구름조금대구 29.7℃
  • 맑음울산 25.3℃
  • 구름조금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20.4℃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8.0℃
  • 구름조금강진군 29.6℃
  • 구름조금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뉴욕 '럭셔리' 감성 담았다"…CJ ENM, '바니스 뉴욕' FW 컬렉션 공개

뉴욕 럭셔리 편집숍 '바니스 뉴욕' 헤리티지 계승 PB 전개…"국내 프리미엄 패션 시장 공략"
'모던 글래머러스' FW 컬렉션 출시…100주년 기념 '올림피아 자그놀리' 협업 컬렉션도 발매
지난달 31일 론칭 기념 행사에 셀럽·인플루언서·패션 에디터 등 업계 관계자 500여명 참석
오마이걸 '아린'·(여자)아이들 '소연'·모델 '아이린'·배우 '기은세' 등 방문으로 현장 열기 더해
국내 최초 3544 여성 위한 패션 플랫폼 '셀렙샵'서 '바니스 뉴욕' FW 컬렉션 만나볼 수 있어
'셀렉샵', 하나의 앱서 국내·외 패션 모두 경험 가능한 '듀얼앱'…트렌드 반영 상품 확대 계획

 

【 청년일보 】 CJ ENM이 100년 정통의 뉴욕 럭셔리 감성을 담은 '바니스 뉴욕'을 필두로 유명 일러스트레이터와의 협업을 비롯해 국내 최초 3544 여성을 위한 패션 전문 플랫폼 론칭, PB 브랜드 인지도 확산을 위한 오프라인 행사 개최 등 국내 프리미엄 패션 시장 공략에 드라이브를 건다.

 

CJ ENM은 4일 뉴욕 럭셔리 패션을 상징하는 패션 편집숍 바니스 뉴욕에서 이름을 딴 패션 자체 브랜드 '바니스 뉴욕'의 2023 FW(가을·겨울) 컬렉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앞서 CJ ENM은 지난해 10월 바니스 뉴욕의 판권을 보유한 미국 어센틱 브랜드 그룹(ABG)과 바니스 뉴욕의 국내 패션 사업 운영에 대한 독점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 이를 통해 바니스 뉴욕만의 럭셔리하고 트렌디한 상품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


바니스 뉴욕은 1923년 설립된 뉴욕 럭셔리 백화점으로, 당시 유럽 하이엔드 브랜드를 미국에 처음으로 소개하며 뉴요커들의 열광적인 지지를 얻었다. 바니스 뉴욕은 단순 판매를 넘어 디자이너, 예술가들과 콜라보 상품을 선보이는 등 당시로서는 볼 수 없었던 독특한 행보로 미국 패션 업계의 트렌드를 선도했다.


CJ ENM은 클래식과 캐주얼을 넘나드는 패션 편집숍 바니스 뉴욕의 헤리티지를 계승한 동명의 패션 PB 바니스 뉴욕을 통해 국내 프리미엄 패션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 '모던 글래머러스' 주제 아래 미니멀하지만 클래식한 무드로 완성도 높여…바니스 뉴욕 100주년 기념 '자그놀리' 협업 컬렉션도 발매


바니스 뉴욕의 이번 컬렉션은 '모던 글래머러스(Modern Glamorous)'라는 주제 아래 미니멀하지만 클래식한 무드의 컨셉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우아하고 절제된 세련미가 돋보이는 패턴 및 디자인에 고급 소재와 컬러감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컬렉션 대표 아이템은 테일러링과 소재의 질감을 강조하며, 고급스러운 마무리에 중점을 둔 트렌치 코트 및 체크 재킷 등의 아우터류로, 특유의 소프트 테일러링(Soft Tailoring) 패턴과 제냐의 캐시미어 원단, 비젠티노와 협업으로 제작됐다.

 

이 외에도 바니스 뉴욕은 론칭 100주년을 기념해 브랜드 최초로 이탈리아 밀라노 출신의 유명 일러스트레이터 '올림피아 자그놀리'와의 협업 컬렉션도 발매한다.

 

자그놀리는 강력한 색감과 부드러운 선으로 사물과 인물을 표현하며 본인만의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한 예술가다. 바니스 뉴욕은 그의 아트워크가 내뿜는 긍정 메시지와 위트를 활용, 바니스 뉴욕만의 럭셔리 감성을 담은 한정 수량 컬렉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 지난달 31일 '바니스 뉴욕' 론칭 행사 개최, 업계 관계자 약 500여명 참석…현장 열기 '후끈'

 

지난달 31일에는 바니스 뉴욕 2023 FW 컬렉션 론칭 및 브랜드 인지도 확산을 위한 행사도 개최됐다.

 

뉴욕 특유의 감성을 느낄 수 있는 모티프들로 꾸며진 행사에서는 ▲바니스 뉴욕 100년 주요 연혁 소개 ▲바니스 뉴욕 PB 컬렉션 체험 ▲디제이·아티스트 공연 등 다채로운 볼거리·즐길거리가 마련됐다.

 

또한, 이날 서울 강남구 가로수길에서 열린 행사에는 오마이걸 아린, (여자)아이들 소연, 모델 아이린, 배우 기은세를 비롯해 인플루언서, 패션 에디터 및 바이어 등을 포함한 업계 관계자 약 500여 명이 참석해 현장의 열기를 더했다.


이에 힘입어 바니스 뉴욕은 오는 5일부터 LF의 패션 편집샵 라움(RAUM) 이스트 매장에서 팝업 스토어를 열고, 오프라인 고객을 대상으로 바니스 뉴욕 FW 컬렉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황예나 CJ ENM 패션신사업담당은 "이번 컬렉션은 미국 패션 업계를 이끌며 트렌드 큐레이터로서 시대를 풍미했던 바니스 뉴욕의 감성과 100년의 헤리티지를 한껏 담았다"며 "바니스 뉴욕은 앞으로도 문화 예술계의 다양한 아티스트와의 끊임없는 협업을 통해 국내 패션 시장에서 새로운 럭셔리 트렌드를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국내 최초 3544 여성을 위한 패션 전문 플랫폼 '셀렙샵'…국내·외 넘나드는 차별화된 고객 경험 선사

 

한편, 바니스 뉴욕 2023 FW 컬렉션은 CJ ENM이 국내 최초 3544 여성을 위해 론칭한 패션 전문 플랫폼 '셀렙샵(CELEBSHOP)'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지난달 론칭한 '셀렙샵'은 하나의 앱에서 국내외 패션 상품을 모두 경험할 수 있는 '듀얼앱'이다.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는 '셀렙샵' 플랫폼에서, 해외 디자이너 및 명품 브랜드는 '바니스 뉴욕' 플랫폼에서 고객이 직접 선택해 쇼핑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숏폼 콘텐츠'로 차별화된 고객 경험도 제공한다. 커스텀 브랜드관을 통해 브랜드의 색채를 보여줄 수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이며, 브랜드의 세계관을 비롯해 소재 및 패턴, 상품 정보 등 제품의 디테일을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다.


셀렙샵에서 만나볼 수 있는 브랜드로는 바니스 뉴욕 컬렉션은 물론, 직매입·병행수입 등을 통해 전개하는 ▲보테가베네타 ▲톰브라운 ▲알라이아 등 글로벌 최정상 브랜드뿐만 아니라, ▲토템 ▲베리 ▲자크뮈스 등 업계에서 주목받는 신(新)명품 브랜드를 엄선해 선보인다. 더불어 오프라인 유명 편집숍에서만 볼 수 있었던 ▲딜란류도 온라인 최초로 셀렙샵의 바니스 뉴욕에서 공개한다.

 

바니스 뉴욕은 추후 국내 시장에 맞는 패션 트렌드를 반영한 신진 해외 브랜드와 단독 상품을 확대할 계획이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