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8.0℃
  • 구름많음강릉 18.7℃
  • 황사서울 16.5℃
  • 흐림대전 16.5℃
  • 흐림대구 23.7℃
  • 구름조금울산 23.4℃
  • 박무광주 18.7℃
  • 구름조금부산 20.1℃
  • 흐림고창 16.1℃
  • 구름조금제주 25.1℃
  • 맑음강화 16.8℃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4.7℃
  • 흐림강진군 20.0℃
  • 구름조금경주시 25.8℃
  • 구름조금거제 20.2℃
기상청 제공

르노삼성 QM6, 국산 SUV 판매량 2위로 급상승

경쟁차종 앞질러 7월 판매량 2위 달성
다양한 파워트레인 구성, 선택 폭 넓혀

 

【 청년일보=박광원 기자 】 르노삼성자동차의 중형 SUV QM6가 출시 이후 처음으로 국산 중형 SUV 월간 판매 순위 2위를 달성했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의 집계에 따르면 QM6는 7월 한 달 동안 국내에서 4262대가 판매되며, 지난 2016년 국내 출시 이후 처음으로 판매순위에서 경쟁차종을 앞질렀다. 국내에서 가장 치열한 시장인 중형 SUV 시장에서 QM6가 판매순위 2위로 올라서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국산 승용차 전체 판매 순위에서도 전월대비 한 계단 상승한 8위를 기록했다.

 

이러한 상승세에는 지난 6월 부분변경 모델 THE NEW QM6 출시와 함께 선보인 국내 유일 LPG SUV ‘THE NEW QM6 LPe’와 상품성을 더욱 개선한 가솔린 SUV ‘THE NEW QM6 GDe’ 등 파워트레인 라인업 보강, 차별화한 디자인의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THE NEW QM6 PREMIERE’ 도입 등을 통해 소비자들이 취향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도록 한 르노삼성의 전략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THE NEW QM6 LPe’ 모델은 지난 3월28일 LPG 차량 일반판매 허용 이후 가장 먼저 국내에 선보인 유일한 LPG SUV라는 상징성과 높은 상품성으로 지난 6월 출시 후 불과 12일 만에 1,408대가 판매된 데 이어 7월에는 전체 QM6 판매량의 절반 이상인 2513대를 기록하며 판매를 이끌었다.

 

국내 최초로 SUV에 LPG 엔진을 탑재해 SUV의 실용성과 LPG 엔진의 경제성, 정숙성, 부족함 없는 주행성능으로 LPG SUV에 대한 기존 선입견을 깬 것이 QM6 LPe 모델 흥행 성공의 결정적 열쇠였다.

 

뿐만 아니라 르노삼성만의 도넛탱크 기술을 탑재해 트렁크 공간을 대폭 확보한 것은 물론 최상의 후방충돌안전성까지 확보했으며 1회 충전으로 약 534Km를 주행할 수 있는 연비 효율성까지 갖춰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아울러 가솔린 모델인 QM6 GDe는 7월 한 달간 1359대가 판매돼 여전한 인기를 입증했으며 특히 지난 6월 출시한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프리미에르(PREMIERE)’ 판매가 389대로 가솔린 모델 가운데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기존 QM6 GDe 모델이 내세운 가솔린 SUV의 장점에 고급성이 더해져 잠재 고객층의 수요를 만족시킨 결과다.

 

한편 QM6 GDe는 지난 7월 국내 중형 가솔린 SUV 최초로 4만6000대 판매를 돌파했다. QM6 GDe는 세단 수준의 뛰어난 정숙성과 높은 연비 및 합리적인 가격을 강점으로 지난 2017년 출시 이후 국내 중형 가솔린 SUV 시장 판매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켜오고 있다.

 

김태준 르노삼성자동차 영업본부장은 “르노삼성자동차의 지속적인 혁신 노력이 고객들로부터 인정받은 결과 치열한 국산 중형 SUV 시장에서 판매 2위를 달성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조금 더 특별하고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해 오늘보다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내일의 자동차 생활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