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10.2℃
  • 맑음강릉 18.8℃
  • 흐림서울 15.7℃
  • 맑음대전 17.4℃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7℃
  • 맑음광주 17.2℃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6.9℃
  • 구름조금제주 18.1℃
  • 흐림강화 12.7℃
  • 맑음보은 15.7℃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한국 위상 격상"...문대통령 "세계로부터 인정받는 나라"

 

【 청년일보 】 문재인 대통령은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참석과 관련 한국은 세계로부터 인정받는 나라가 되었다며 달라진 위상과 국격을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22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근현대사의 아픈 역사와 지정학적인 어려움에도 굴하거나 좌절하지 않은 국민들로 인해 눈부신 경제성장과 민주주의를 함께 발전시켜 "대한민국의 달라진 위상과 국격을 다시 확인할 수 있었다"며 "한국은 세계로부터 인정받는 나라가 됐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K방역은 국제적 표준이 됐고, 경제도 가장 빠른 회복력을 발휘했다"며 "반도체, 배터리 등 미래 핵심산업의 국제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통령은 이어 "세계 최고 수준의 IT 기술력과 디지털 역량은 도약의 발판이 되고 있다. 문화예술은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으며 K브랜드는 세계적 브랜드가 되고 있다"고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러한 성과에 대해 "위대한 우리 국민의 성취"라고 거듭 강조했다. 대통령은 "온 국민이 노력한 결과 2차 세계대전 후의 신생 독립국 가운데 유일하게 선진국 진입에 성공한 나라가 됐다. 끊임없이 도전하며 추격국가에서 선도국가로 도약을 꿈꾸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통령은 주요 선진국 정상들이 방역과 경제, 기후변화 등 글로벌 현안 등에서 우리의 성과를 높이 평가했다고 언급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런 성과를 바탕으로 "높아진 국격에 걸맞게 국제사회에서의 책임과 역할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대통령은 다만 "어떨 때는 선진국이지만 어떨 때는 후진국을 벗어나지 못했다. 아직도 세계 하위권인 분야에서는 소관부처가 특별하게 점검하고 대책을 세워야 한다"면서 "우리 스스로 뒤돌아볼 때"라며 "여전히 부족한 부분이 많고 해결해야 할 과제가 많다"고 지적했다.

 

대통령은 "불평등을 해소하고 포용적 회복을 이루는 것도 절실한 과제"라며 "한국판 뉴딜에 속도를 내고, 국민의 실질적 삶의 수준을 높이는 데 전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