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3 (금)

  • 구름조금동두천 29.9℃
  • 맑음강릉 29.4℃
  • 맑음서울 32.5℃
  • 구름많음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5.9℃
  • 구름많음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6.7℃
  • 구름많음고창 28.2℃
  • 흐림제주 26.7℃
  • 맑음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7.2℃
  • 구름많음경주시 26.7℃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보편적 주거복지 실현"...서울 동작구, 청년 맞춤형 공공주택 22세대 공급

신규공급 16세대, 재공급 6세대
임대기간 2년 원칙, 최대 6년까지 거주 가능

 

【 청년일보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6일 무주택 청년 1인가구의 주거안정을 돕기 위해 ‘청년 맞춤형 공공주택’을 공급하고 입주대상자 22세대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해당 주택은 ‘수요자 맞춤형 공공주택’ 사업의 일환으로 구와 SH공사가 협업하여 추진, 구는 주택유형 제안 및 입주자 선정 등을 담당하고, SH공사는 주택 매입, 계약관리, 건물 하자·보수 등을 맡아 진행한다.


이번에 공급하는 청년 맞춤형 공공주택은 대방동에 위차하며 전용면적은 25㎡~38㎡ 규모로 신규입주 16세대(대방동9길 7)와 공가발생으로 인한 재공급 6세대(여의대방로62길 22)로 총 22세대이다.


입주대상은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소득 70%이하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서울시 거주 또는 동작구 소재 사업장·공무원학원에 3개월 이상 근무(수강)중인 만19세 이상 39세 이하 청년 또는 서울시 소재 대학생이다.


임대기간은 2년이 원칙, 최대 6년까지 거주할 수 있으며, 임대료는 면적 등에 따라 보증금 1천만원~4천7백만원에 월13만원~48만원으로 시세의 50% 수준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보호 종료 아동의 자립을 위해 아동복지시설에서 퇴소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1세대를 우선 공급하며, 우선공급에서 탈락한 신청자는 별도 신청 없이 일반 공급 신청자로 자동 전환된다.


입주희망자는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동작구청 전자우편 으로 입주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심사를 거쳐 10월 중에 입주자 선정해 11월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집은 새로운 희망을 품고 꿈을 꿀 수 있는 공간이어야 하고, 이러한 공간을 필요로 하는 모든 구민에게 적정한 공공주택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