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3.8℃
  • 흐림강릉 14.0℃
  • 흐림서울 15.6℃
  • 구름많음대전 15.9℃
  • 흐림대구 17.4℃
  • 흐림울산 16.1℃
  • 흐림광주 16.4℃
  • 흐림부산 18.0℃
  • 흐림고창 14.9℃
  • 제주 18.4℃
  • 흐림강화 15.1℃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5.1℃
  • 흐림강진군 16.7℃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6.0℃
기상청 제공

[청년발언대] 학교는 학생의 언어 문화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

 

【 청년일보 】 우리는 하루에도 수십 번씩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통해 친구와 메신저로 대화를 나누고, 전자우편(e-mail)을 쓰는 등 다양한 온라인 대화를 주고받는다.


짧은 시간 내에 자신이 하고 싶은 말을 많이 전달하려다 보니 사람들은 최대한 말을 줄여 뜻만 통할 수 있게 간단히 나타내고자 하였고, 이러한 생각으로 다양한 줄임말이 생겨나기 시작했다.

 

 

지난해 10월 스마트 학생복이 10대 청소년 114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청소년 언어사용 실태조사’에 따르면 73.1%에 해당하는 836명이 신조어나 줄임말을 습관적으로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줄임말이나 신조어를 언제 가장 많이 사용하느냐는 질문에는 메신저(카톡 등) 46%(526명), SNS 24%(274명) 등으로 70%가 온라인에서 특히 많이 사용한다고 답했다. 21.7%(248명)가 일상대화에서도 사용한다고 답해 줄임말 및 신조어의 사용 빈도가 높다는 것을 보여준다.


학생의 적응양식 중 식민화 유형에 속하는 ‘학업의욕 상실증’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은 졸업장만 받을 생각으로 학교를 다닌다. 의미 없이 학교에 왔다 가기를 반복하는 것이다. 이들은 수동성, 침묵, 무기력, 자포자기의 특징을 보인다. 


가정, 학업 등의 스트레스로 인하여 이 학생들은 온라인에 기댄다. 신조어 및 줄임말을 사용하는 학생들 70%가 온라인에서 줄임말 및 신조어를 사용하기에 자연스럽게 줄임말 및 신조어를 접하게 된다. 이것을 접한 학생들은 자신들의 SNS 및 일상생활에서 줄임말 및 신조어를 사용하고 반 친구, SNS 팔로워 등 많은 사람들이 줄임말 및 신조어를 알아가게 된다.


그렇게 많은 학생들이 줄임말 및 신조어를 사용하게 된다. 온라인에서 많이 사용되는 신조어 및 줄임말은 더 많은 학생들과 학생이 아닌 사람들에게까지 전해진다. 전해진 말들은 유행어, 일명 밈이 되어 여러가지 매체에 등장하게 된다. 매체에 등장한 신조어 및 유행어는 다시 더 큰 유행어가 되어 널리 쓰인다.


급기야 이름을 초성어로 붙인 제품도 등장했다. 편의점 프랜차이즈 ‘CU’는 지난해 ‘ㅇㄱㄹㅇ ㅂㅂㅂㄱ(이거레알 반박불가)’라는 부제를 단 쇼콜라 생크림 케이크를 출시해 화제를 모았다. 소비자들의 반응이 좋아 ‘ㅇㅈ? ㅇㅇㅈ(인정? 어, 인정)’, ‘ㄷㅇ? ㅇㅂㄱ(동의? 어, 보감·동의보감을 이용한 언어유희)’등의 부제를 단 후속 제품도 출시가 되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사전에 없는 신조어 및 줄임말을 배우려는 학생들이 등장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뒤처지지 않기 위해 신조어 및 줄임말을 배우려는 태도를 취하는 것이다. 네이버 지식in같은 곳을 살펴보면 신조어 및 줄임말의 뜻을 알려 달라는 학생들의 질문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신조어 및 줄임말은 학교 안에서 끊임없이 생성되어 공유되어 사라질 수 없는 문화와 같다. 교사는 학생과 소통을 하며 줄임말 및 신조어에 대해 문제가 생기는 경우 어떻게 대처를 해야 할지 고민하고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판단한다.
 

 

【 청년서포터즈 5기 배희연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