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8 (목)

  • 맑음동두천 19.0℃
  • 구름조금강릉 19.2℃
  • 맑음서울 19.1℃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20.3℃
  • 구름조금울산 19.1℃
  • 맑음광주 20.9℃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19.2℃
  • 구름조금제주 19.8℃
  • 맑음강화 18.4℃
  • 맑음보은 18.9℃
  • 맑음금산 19.1℃
  • 맑음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18.9℃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증권 리포트] 지난주 리포트 모아보기..."자회사 간 시너지 확대" SK증권, 카카오 목표주가 상향 外

 

【 청년일보 】 상반된 투자 의견에도 나름의 타당성이 존재한다. 판단은 항상 투자자의 몫, 화수분처럼 쏟아져 나오는 증권 정보의 홍수 속에 증권 브리핑을 들어본다.

 

◆ 자회사 간 시너지 확대에...SK증권, 카카오 목표주가 상향

 

SK증권은 카카오에 대해 자회사 간 시너지 확대와 성장 스토리가 여전히 유효하다고 진단.

 

카카오의 2분기 매출 1조3,522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41.9% 늘었으며, 영업이익은 1,626억원으로 같은 기간보다 66.3% 증가.

 

최관순 SK증권 연구원은 카카오는 카카오커머스와의 합병을 통해 커머스 플랫폼 입점 파트너사가 카카오톡 채널 이용이 용이해지고 카카오페이지, 카카오엠, 멜론 3사 합병을 통해 콘텐츠 부문에서의 시너지 강화가 기대된다고 평가.

 

이어 그는 프리미엄 택시 수요 증가에 따라 모빌리티 부문이 올해 흑자전환이 예상되는 등 자회사 간 시너지 확대와 성장스토리는 여전히 유효하다고 설명.

 

최 연구원은 비즈보드, 톡채널 등 카카오톡 광고 매출 호조로 톡비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1.8% 늘어난 가운데 모빌리티, 페이 부문이 포함된 플랫폼 기타 매출이 지난해 같은 때보다 73.5% 증가하며 매출 성장을 견인했다고 분석.

 

아울러 그는 카카오뱅크의 성공적인 상장으로 고평가 논란이 해소되고 추후 상장이 예정된 카카오페이 등의 자회사 가치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

 

최 연구원은 카카오뱅크의 가치를 시가로 조정, 카카오게임즈 주가 상승분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했다며 카카오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로 유지하는 한편, 목표주가는 175,000원으로 상향.

 

◆ 5G 보급 속도에 실적 개선 전망...NH투자증권, LG유플러스 투자의견 BUY

 

NH투자증권은 LG유플러스에 대해 5G 보급 속도가 빨라지면서 무선사업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평가.

 

LG유플러스의 2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2.0% 증가한 2,684억원으로 기존 시장 전망치(2662억원)를 충족.

 

안재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은 5G 보급율 확대에 따라 무선서비스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한 1조4,200억원을 기록했다며 372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한 5G 서비스는 무선시장 주요 서비스로 실적 성장을 주도하고 있고 연말 가입자 472만명, 보급율은 39%까지 상승할 것으로 전망.

 

아울러 안 연구원은 B2B 사업은 평촌 ICD 2센터 추가 건립을 시작했고, 최근 빠르게 늘고 있는 데이터 수요 증가에 따라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진단.

 

이어 그는 B2B 사업인 기업인프라 매출은 3,88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7% 성장했지만 단말수익이 11.5%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마케팅비용은 전년 동기 대비 1.7% 상승한 부분은 아쉬움으로 평가.

 

안 연구원은 마케팅비용의 경우 상반기 갤럭시S21 출시에도 불구하고 안정적 추이를 유지하고 있다며, 3분기 갤럭시폴드3, Z플립3, 아이폰13 등 플래그십 단말기 출시에 따라 증가할 수 있으나 경쟁강도가 심해지지 않을 것으로 판단.

 

그는 연말 5G 보급율 39%까지 상승 전망이라며 5G 보급 속도에 따라 실적 상승이 기대된다며 LG유플러스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 목표주가 18,000원을 유지.

 

◆ "추가 상승 여력 여전"...SK증권, 에코프로비엠 목표주가 상향

 

SK증권은 에코프로비엠에 대해서 2분기 호실적, 높은 성장성 등을 고려하면 여전히 주가가 상승할 여력이 있다고 분석.

 

에코프로비엠의 2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4% 증가한 3,107억원, 영업이익은 121% 증가한 307억원을 기록.

 

윤혁진 SK증권 연구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전동공구 및 E-bike 수요가 증가하며 Non-IT용 양극재 매출액이 전분기 대비 19% 증가하며 호조를 보였다고 분석.

 

이어 그는 EV용 양극재 매출액도 CAM5 공장 가동률 상승과 고객사인 SK이노베이션과 삼성SDI의 전기차 배터리 출하량이 증가하면서 전분기 16% 증가한 호실적을 기록했다고 설명.

 

아울러 윤 연구원은 에코프로비엠은 이번 실적발표회에서 중장기 계획으로 2025년 매출액 8조원, 양극재 Capacity(수용량) 29만톤을 제시했으며, 이는 연평균성장률(CAGR)이 56%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

 

그는 이는 2020년말 회사가 제시한 중장기 전망인 2024년 매출액 4조원, 생산능력 18만톤보다 대폭 상향된 수치로 에코프로비엠의 장기 성장의 가시성을 추가적으로 높여준 것으로 진단.

 

윤 연구원은 미국의 전기차 드라이브로 2030년까지 글로벌 전기차 산업은 고속 성장이 예약돼 있는 상황이라며 높은 성장성을 밸류에이션을 반영해 에코프로비엠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로 유지, 목표주가는 기존 220,000원에서 370,000원으로 상향.

 

◆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NH투자증권, CJ제일제당 투자의견 BUY

 

NH투자증권은 CJ제일제당에 대해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며 바이오는 2분기를 고점으로 수익성 하락 우려 존재하나, 하반기 식품 실적은 강화되며 전체 영업이익의 전년 대비 증가 흐름 지속될 것이라고 진단.

 

CJ제일제당의 물류 제외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8.5% 늘어난 3조7,558억원, 영업이익은 3,799억원으로 같은 기간 26.0% 증가. 영업이익은 증권가의 전망치(3,200억원)을 19% 상회.

 

조미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바이오 부문의 선전은 주요 제품의 판가 인상 및 판매 확대, 중국 경쟁사의 물류 경색으로 인한 반사 이익, 고수익 제품 비중 상승에서 기인했다고 설명.

 

실제로 바이오 부문은 역대 최대인 1,939억원 영업이익(영업이익률 21.2%)을 올리며 CJ제일제당의 호실적을 견인.

 

아울러 조 연구원은 최근 주요 아미노산 스팟 가격이 약세를 보이면서 2분기 실적은 이끈 바이오 부문의 수익성 약화 우려가 있지만 이 부담을 식품 사업부가 해소할 것이라고 분석.

 

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가정 내 식품 소비 고착화 현상, 가격 인상 효과로 하반기 국내 식품 부문의 실적 개선세가 강화될 것이라며 현재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은 10.6배로 밸류에이션 부담이 없는 상태라고 설명.

 

NH투자증권은 올해 3분기 CJ제일제당의 물류 제외 기준 매출액을 4조 580억 원, 영업이익을 3,146억 원으로 추정.

 

조 연구원은 하반기 국내외 식품 부문 실적 개선세에 영향으로 전년 대비 증가한 영업이익을 기록할 것이라며 CJ제일제당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 목표주가 700,000원을 유지.

 

◆ 높은 해외수출의 성장 전망에...SK증권, 휴젤 목표주가 상향

 

SK증권은 휴젤에 대해 보툴리눔 톡신과 히알루론산 필러 해외수출의 높은 성장세가 앞으로 더 이어질 것으로 전망.

 

휴젤의 올해 2분기 실적은 매출액 645억원, 영업이익 266억원으로 각각 전년 같은기간 대비 33.7%, 59.1% 증가.

 

이달미 SK증권 연구원은 이번 호실적의 원인으로 국내 필러수요 회복 및 유럽과 라틴아메리카 지역 수출증가로 필러매출이 전년대비 57.7% 증가한 것을 꼽았다고.

 

이 연구원은 유럽 톡신 시장은 최근 사회괸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젊은층 위주로 의료미용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다고 진단.

 

아울러 그는 향후 글로벌 각국에 톡신 허가가 예정돼 있어 이익 개선세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고.

 

이 연구원은 작년 10월에 중국 허가를 받은 레티보는 현재 유럽 서류 심사 중에 있으며 이르면 올해 말에 승인을 예상하고 있다며 미국은 올 3월에 바이오의약품 품목허가 신청서(BLA) 제출을 완료하고 6월에 미 식품의약국(FDA)이 품목허가 심사에 착수한 상태로 내년 중 허가가 예상된다고 설명.

 

따라서 그는 영국의 경우 소규모 클리닉을 통한 저가 톡신 제품에 대한 수요증가, 유럽 출시 이후 3년 내에 시장점유율 10%를 목표로 진출 예정에 있어 주가의 장기적인 우상향이 가능하다고 판단한다며 휴젤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로 유지, 목표주가 300,000원으로 상향.

 

 

◆ 새로운 성장 엔진 탑재...하이투자증권, 덕산네오룩스 목표주가 상향

 

하이투자증권은 덕산네오룩스에 대해 올레드(OLED) 시장의 높은 성장성 뿐 아니라 새로운 성장 동력인 비발광소재(PDL) 제품 다변화를 통해 내년 실적 상승세 클 것으로 전망.

 

하이투자증권 덕산네오룩스의 2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3% 증가한 433억원, 영업이익은 31% 오른 102억원을 기록하며 시장 기대치에 부합했다고 설명.

 

정원석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전통적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삼성디스플레이향 OLED 소재 매출은 전분기 대비 약 25% 증가했다고 설명.

 

이에 대해 그는 태블릿·노트북용 OLED 패널 생산 본격화, 중국 스마트폰향 OLED 패널 공급량 확대 등으로 삼성디스플레이 OLED 라인 가동률이 상승했기 때문이라고 분석.

 

아울러 정 연구원은 계절적 성수기인 하반기에는 아이폰13, 갤럭시Z Fold3 신제품 출시 효과, 삼성디스플레이 QD-OLED 라인양산가동 BOE, CSOT 등 중국 패널 업체들의 Flexible OLED 패널 생산 확대, 비발광신규소재(PDL) 공급가시화 등의 영향으로 가파른 실적 상승세가 예상.

 

이를 반영한 덕산네오룩스의 올해 예상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928억원(YoY,+34%), 545억원(YoY.+36%)으로 사상 최대치를 경신할 것으로 정 연구원은 전망.

 

따라서 정 연구원은 디스플레이 중소형주 Top-pick인 덕산네오룩스에 대한 적극적인 비중확대전략을 추천한다며 동사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86,000원으로 상향.

 

◆ 이차전지 소재 대세 흐름에...하이투자증권, 한솔케미칼 목표주가 상향

 

하이투자증권이 한솔케미칼에 대해 고객사 삼성디스플레이의 퀏텀닷-올레드TV 양산 본격화에 힘입어 하반기 실적이 좋아질 것으로 전망.

 

정원석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디스플레이가 4분기부터 퀀텀닷-올레드(QD-OLED)TV 패널 양산을 본격화함에 따라 퀀텀닷(QD)소재 수요가 확대될 것이라며 한솔케미칼의 하반기 실적도 예년보다 좋을 것으로 전망.

 

한솔케미칼은 삼성디스플레이에 퀀텀닷(QD)소재를 독점 공급하고 있는 가운데 퀀텀닷-올레드TV는 기존 올레드LCDTV에 적용되는 퀀텀닷 시트 방식과 비교해 퀀텀닷소재가 더 많이 사용된다고.

 

정 연구원은 한솔케미칼은 4분기부터 NB라텍스 생산능력을 기존 분기당 5천 톤에서 2만 톤으로 확대한다며 NB라텍스는 지난해부터 가격이 상승하면서 수익성이 큰 폭으로 개선되고 있다고 진단.

 

이어 그는 한솔케미칼은 2차전지 소재인 음극재·분리막용 바인더에서 실리콘 음극재까지 소재사업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실리콘 음극재까지 양산한다면 중장기 성장동력을 새로 확보하게 되는 것이다고 설명.

 

따라서 정 연구원은 한솔케미칼이 이차전지 소재사업을 다변화하며 적극적으로 강화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동사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400,000원으로 상향.

 

◆ 팬덤 사업 본격화 기대에...NH투자증권, 와이지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 상향

 

NH투자증권은 와이지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올해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를 달성한 데다 팬덤 규모 확대에 따른 매출 증대가 예상된다고 분석.

 

와이지엔터테인먼트 2분기 연결기준 매출은 837억원, 영업이익 10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6%, 277% 증가.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위버스 협업에 따라 팬덤 사업이 확장되면서 매출 체력이 강화된 결과라며 자회사인 와이지플러스의 하이브 음반, 음원 유통 효과가 서프라이즈 실적의 주 요인이 됐다고 설명.

 

이 연구원은 올해 로제 솔로 발매부터는 유형 앨범과 MD로 상품군을 확대하며 팬덤 사업을 적극 넓히고 있으며, 하반기 리사 솔로와 블랙핑크 단체 정규 등 2회 컴백 일정이 예정돼 있다며 위버스샵 입점으로 판매 채널이 확보된 만큼 다양한 MD를 판매, 팬덤 매출을 확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

 

아울러 그는 오프라인 콘서트 재개 가능성도 중장기적으로는 긍정적 요인이라며 코로나19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어 재개 시점을 확신하기는 어렵지만 콘서트 재개 시 최대 수혜가 기대된다고 평가.

 

이 연구원은 분기당 위버스샵 관련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인식 매출은 80억원대로 전망한다면서 수수료 매출 특성상 아티스트 인세를 고려해도 영업이익에 유의미하게 기여할 것이라며 동사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 목표주가를 71,000원에서 85,000원으로 상향 조정.

 

◆ 종투사 요건 조기 달성에...NH투자증권, 키움증권 투자의견 매수

 

NH투자증권이 키움증권에 대해 2분기 양호한 실적과 동시에 RCPS 발행 마무리로 종합금융투자사업자 요건 조기 달성했다고 평가.

 

정준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난 6월 RCPS(상환전환우선주) 4,400억 원 발행을 마무리하면서, 조달 자금을 당초 예상 시점(3분기)보다 빠르게 자기자본으로 발행으로 종투사 지정 요건(자기자본 3조 원 이상)을 충족했다고 설명.

 

키움증권의 자기자본은 1분기 2조7,000억원에서 2분기 3조4,000억 원으로 증가.

 

정 연구원은 키움증권은 RCPS로 조달한 자금 대부분을 리테일 신용융자에 활용하고, 종투사 지정시 증가하는 기업신용공여 한도(100%→200%)는 기업금융 등 신사업에 활용할 것으로 전망.

 

이어 그는 3분기에는 종투사 지정이 마무리될 것으로 보이며, 이에 따라 하반기부터는 이자수익 및 IB의 추가적인 실적 개선이 확인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고.

 

아울러 정 연구원은 키움증권은 2분기 지배순이익 2,208억원을 달성하면서 컨센서스(시장 전망치)를 상회했다며 타사처럼 IB(특히 부동산PF) 및 투자조합·펀드의 수익이 양호한 모습을 보였다고 진단.

 

또한 그는 IB부문 수수료 수익은 58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1.2% 증가했으며, 부동산PF 및 대체투자 부문(441억 원)의 양호한 성과가 전체 실적 견인했다고 설명.

 

정 연구원은 키움증권에 대해 하반기에는 종투사 지정으로 기업금융 관련 수익도 점차 확대될 것이라며 동사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 목표주가 200,000원을 유지.

 

◆ "올해 뚜렷한 수익성 개선"...DB금융투자, 덴티움 목표주가 상향

 

DB금융투자는 덴티움에 대해 2분기 호실적을 기록하면서 올해 뚜렷한 수익성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판단.

 

덴티움의 올해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각각 40.8% 증가한 725억원, 154.5% 늘어난 169억원을 기록.

 

유현재 DB금융투자 연구원은 국내외 치과·기자재 박람회 참가로 오프라인 마케팅 활동이 재개되며 광고선전비 등 변동성 판관비가 전분기 대비 증가했지만, 매출액 증가로 영업이익률은 지난 분기 대비 3.5%p 오른 23.3%를 기록했다고 분석.

 

유 연구원은 주력 시장인 중국과 러시아향 수출액이 전년동기대비 각각 42.4% 증가한 420억원, 129.6% 늘어난 68억원으로 수출 성장을 견인했다며 1분기 부진했던 2분기 내수 매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9.4% 증가한 159억원를 기록했다고 설명.

 

이어 그는 기타 지역 중 비중이 높았던 인도와 두바이 수출액은 델타 변이 확산에 따른 제한적 영업활동으로 인해 부진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부연.

 

아울러 유 연구원은 덴티움이 지난 3년간 대규모 설비투자 및 해외법인 설립에 따른 고정비 증가로 수익성과 현금흐름이 둔화되어 경쟁사들 대비 밸류에이션(기업가치) 디스카운트가 이뤄졌으나, 올해 수익성 개선이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

 

따라서 그는 올해와 내년 영업익 추정치를 각각 4.9%, 1.4% 상향 조정한다며 덴티움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는 한편, 목표주가를 97,000원으로 27.6% 상향 조정.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