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28.3℃
  • 박무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7.1℃
  • 맑음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6.6℃
  • 박무광주 26.6℃
  • 박무부산 23.4℃
  • 맑음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7.8℃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4.1℃
  • 맑음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증권 리포트] "강력한 실적 모멘텀" 한화證, CJ프레시웨이 목표주가 상향..."본업 리오프닝 수혜" NH證, 하이브 투자의견 BUY 外

 

【 청년일보 】 상반된 투자 의견에도 나름의 타당성이 존재한다. 판단은 항상 투자자의 몫, 화수분처럼 쏟아져 나오는 증권 정보의 홍수 속에 증권 브리핑을 들어본다.

 

◆ 강력한 실적 모멘텀 보유...한화투자증권, CJ프레시웨이 목표주가 상향

 

한화투자증권은 CJ프레시웨이에 대해 2022년에도 고 성장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며, 이익 레벨은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

 

남성현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CJ프레시웨이는 지난 4분기 매출액으로 약 2.5조원, 영업이익 950억원을 제시하였는데, 이는 전년대비 각각 약 9.4%, 70.6% 성장을 예상한 수치.

 

남 연구원은 동사가 제시한 실적 가이던스에 대해 지난해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따른 기저가 존재하고, 디마케팅 및 비수익사업부 철수가 일정부문 마무리되었으며, 키즈 및 병원경로 등 고마진 채널에 대한 공격적인 수주, 밀솔루션 확대를 통한 수주 경쟁력 확대 및 효율적인 사업구조를 구축 등 일정부문 합리적이라 판단.

 

당사는 2022년 영업실적을 매출액 2조 5,084억 원(전년대비 +9.5%), 영업이익 815억원(전년대비 +46.4%)으로 전망.

 

아울러 남 연구원은 중장기적으로 밀솔루션 사업부와 단체급식 건식주방 확장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며, CJ프레시웨이는 이를 위해서 식품제조 및 상품군에 대한 역량 강화에 집중할 것으로 내다봤다고.

 

그 이유에 대해 그는 전방산업에 대한 솔루션 제공을 통해 경쟁사와는 차별적인 수주 경쟁력을 구축할 수 있고, 구조적으로 마진율 개선이 가능하며, 상품공급 및 내부 효율화를 동시에 개선시킬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라고 분석.

 

남 연구원은 또한 동사는 송림푸드 및 제이팜스를 통해 전처리쪽 역량을 강화시킨 상황이라면서 이에 추가적인 라인업을 강화시켜 경쟁사와의 격차를 벌일 수 있을 것으로 판단.

 

따라서 그는 동사의 이익 실적이 가시화되는 시점에는 프리미엄 부여도 가능하다고 판단한다며, CJ프레시웨이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로 유지하는 한편, 목표주가를 60,000원으로 상향 조정.

 

◆ 본업의 리오프닝 수혜...NH투자증권, 하이브 투자의견 BUY

 

NH투자증권은 하이브에 대해 2022년 본격적인 오프라인 콘서트 재개를통한 본업의 리오프닝 수혜는 물론, NFT 및 인터랙티브 게임 등 신사업전개를 통한 중장기 성장 동력까지 풍부하다고 진단.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하이브의 작년 4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대비 47.2% 증가한 4,598억원, 영업이익은 32.8% 성장한 739억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상회했다고 평가.

 

그 이유에 대해 이 연구원은 예상보다 높았던 인센티브 비용 부담에도 불구하고, 오프라인 콘서트 재개로 MD 및 콘텐츠 매출 호조 보인 영향이라고 분석.

 

이 연구원은 공연은 매출액 453억원으로, BTS LA콘서트 소피스타디움 티켓(4회, 21만명) 매출이 80%를 차지했고, 유튜브시어터 동시상영 및 뉴이스트 콘서트 매출도 포함됐다고 설명.

 

아울러 그는 MD·라이선싱의 경우 매출액 1,256억원으로, 콘서트 MD의 공급 이슈(항만 적체)로인한 아쉬운 현장 판매에도 불구 위버스를 통한 온라인 판매가 호조를 보였다고 부연.

 

다라서 이 연구원은 1분기 주요 아티스트 활동은 부재하나, 3월 BTS 국내 콘서트(3회)가 확정된 상황에 힘입은 MD 및 콘텐츠 매출 호조 기대된다며, 하이브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 목표주가 470,000원을 유지하며 섹터 내 Top-Pick으로 제시.

 

◆ 신사업 투자확대에 주목...SK증권, 한라홀딩스 투자의견 매수

 

SK증권은 한라홀딩스에 대해 높은 배당수익률뿐만 아니라 신사업 투자확대와 가시적 성과에도 주목해야 한다고 진단.

 

권순우 SK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전년대비 21.2% 성장한 2,879억원,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전년대비 각각 47.1%, 67.3% 감소한 252억원, 87억원을 기록.

 

권 연구원은 자체사업의 물류 및 부품 매출 증가로 외형은 성장하였으나 만도 등 주요 자회사의 수익성 하락과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인한 자회사 위코의 영업손실, 유럽 모듈법인의 초기비용이 반영되며 영업이익 감소가 이루어졌다고 분석.

 

다만 그는 2022 년 매출 가이던스는 1.25 조원으로 지주/기타 사업보다는 자체사업(1.1 조원) 중심의 성장이 예상된다며, 자체사업은 내수에서 수입차 부품 확대, 순정품 품목 다각화를 통해, 해외는 인도 Joint Venture 를 필두로 신흥시장에서 성장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

 

아울러 권 연구원은 작년 배당금은 기존 2,000원이 유지됨에 따라 동사의 배당매력과 주가 하방경직성을 높였다고 판단.

 

이어 그는 기존에도 Core Business에서 차량관리 플랫폼 닥터카, 렌터카 플랫폼 BeMyCar 등에, New Business 에서는 밀키트 제조/유통 등의 스타트업에 투자가 진행되었고, 지난해 12월에는 친환경 플라스틱 제조기술을 보유한 우성플라테크에 투자하며 친환경으로도 영역을 확대하는 모습이라고 설명.

 

그는 또 기투자한 2차전지 분리막 제조기업인 WCP는 2021 년 매출액 1,800억원, 영업이익 400억원 이상으로 높은 수익성을 보임과 동시에 유럽 공장 설립 추진하며 추가 성장도 기대.

 

따라서 권 연구원은 신사업 투자확대는 물론, 가시화되는 투자성과에도 주목해야 한다면서 한라홀딩스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 목표주가 57,000원을 유지.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